트렌드 라인

마지막 업데이트: 2022년 4월 28일 | 0개 댓글
  •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 네이버 밴드에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사진=CJ제일제당

[해외주식] $TWTR - 200EMA 브레이크 | 트렌드라인 바운스 / $TWTR - 200EMA BREAK | TRENDL…

$TWTR IS CURRENT TRADING AROUND THE 200EMA (RED LINE) ON THE DAILY. IT HAS ALSO HAD INCREASED SELLING AFTER ITS NOT SO GOOD EARNING CALL DUE TO 트렌드 라인 FUTURE GUIDANCE. IT IS ALSO AT A MAJOR TRENDLINE. WILL THE 200EMA OR TRENDLINE HOLD $TWTR SO WE SEE A BOUNCE OR WILL $TWTR BREAK AND SEE CONTINUE TO SEE A DOWNTREND

I PERSONALLY BELIEVE WE WILL SEE A CONTINUED DOWNTREND. IF WE GET A BOUNCE, IT WILL NOT BE ONE THAT PUSHES $TWTR BACK TO FILL THE GAP IT LEFT ON THE DAILY (WHITE BOX). THE BOUNCE WILL BE MORE A DEAD CAT OR ONE TO RETEST THE 56 AREA. I BELIEVE IN THE FUTURE WE WILL SEE $TWTR GO BACK TOWARDS $40. I AM BEARISH AND WILL BE LOOKING FOR SELL OPPORTUNITIES UNTIL I AM SHOWN DIFFERENT.

****JUST A THOUGHT, JUST A TRADE IDEA****

$TWTR는 현재 트렌드 라인 매일 200EMA(적색선) 안팎에서 거래되고 있습니다. 또한 향후의 지침으로 인해 수익률이 그다지 좋지 않은 이후 매출이 증가했습니다. 또한 주요 추세선입니다. 200EMA 또는 트렌드선은 $TWTR를 보유하게 되므로 우리는 바운스를 보거나 $TWTR를 중단하여 지속적으로 하락 추세를 확인할 것입니다.

저는 개인적으로 지속적인 하락 추세를 볼 수 있다고 생각합니다. 만약 반등이 이루어진다면, 일간지(화이트박스)에 남아 있는 공백을 메우기 위해 $TWTR를 밀어내는 트렌드 라인 것은 아닐 것입니다. 56개 영역을 다시 테스트하기 위해 바운스가 더 치명적일 것입니다. 저는 미래에 $TWTR가 $40로 되돌아갈 것이라고 믿습니다. 저는 약자이고 제가 다르게 보일 때까지 판매 기회를 모색할 것입니다.

트렌드 라인

잠깐! 현재 Internet Explorer 8이하 버전을 이용중이십니다. 최신 브라우저(Browser) 사용을 권장드립니다!

  • 기사공유하기
  • 프린트
  • 메일보내기
  • 글씨키우기
    • 가나다라마바사
    • 가나다라마바사
    • 가나다라마바사
    • 가나다라마바사
    • 가나다라마바사
    • 가나다라마바사
    • 임종선 기자
    • 트렌드 라인
    • 승인 2021.06.12 23:54
    • 댓글 0
    • 기사공유하기
    • 프린트
    • 메일보내기
    • 글씨키우기
      • 가나다라마바사
      • 가나다라마바사
      • 가나다라마바사
      • 가나다라마바사
      • 가나다라마바사
      • 가나다라마바사

      9 일부터 12 일까지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xEV TREND KOREA 2021' 행사가 열렸다 .

      이 행사는 코엑스 , 한국전자산업협회가 주최하고 , 환경부 · 서울시가 후원했다 .

      현대자동차 · 기아를 포함 50 여개사가 참가해 450 여 부스 규모로 진행된 이번 행사는 다양한 E- 모빌리티와 자율주행 . 커넥티드 트렌드 라인 서비스 .AI 기술 등 최신 E- 모빌리티 기술전시 , 전기차 시승 체험 , 친환경차 관련 컨퍼런스 등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했다 .

      친환경 전기밴 VBUS 60, 1 톤 전기트럭 ZELLA, 전기화물차 VIVA 등을 전시한 제이제이모터스 부스에서 레이싱모델 설레나가 포즈를 취하고 있다 .

      트렌드 라인

      [인더스트리뉴스 정한교 기자] LG에너지솔루션(대표 권영수)이 북미 3대 완성차 업체인 포드(Ford)와 협력을 강화한다.

      LG에너지솔루션이 美 포드사에 배터리 공급을 추가적으로 늘려 나간다. 이를 위해 내년까지 폴란드 공장의 포드향 배터리 생산라인 규모를 기존 규모에서 2배로 증설하고, 이후에도 순차적으로 증설을 이어간다는 계획이다. [사진=LG에너지솔루션]

      LG에너지솔루션은 포드의 인기 전기차 모델인 머스탱 마하-E(Mustang Mach-E)와 전기 상용차인 이-트랜짓(E-Transit)의 판매 확대에 따라 배터리 공급을 추가적으로 늘려 나간다고 22일 밝혔다.

      이를 위해 내년까지 폴란드 공장의 포드향 배터리 생산라인 규모를 기존 규모에서 2배로 증설하고, 이후에도 순차적으로 증설을 이어갈 계획이다. 특히, 이번 증설은 기존 생산라인 활용 및 설비 고도화 작업 등을 통해 투자 효율성을 극대화한 것이 특징이다.

      LG에너지솔루션은 2020년 하반기부터 머스탱 마하-E와 이-트랜짓에 배터리를 공급해왔다. 머스탱 마하-E는 작년에만 5만5,000대 이상의 글로벌 판매량을 기록했으며, 포드는 머스탱 마하-E의 생산량을 지속 늘려 나가고 있다.

      작년 말 포드의 짐 팔리(Jim Farley) 대표(CEO)는 트위터를 통해 “올해부터 생산량을 늘려 2023년까지 머스탱 마하-E의 생산능력을 3배 이상 확대할 계획”이라고 언급한 바 있다.

      또한, 포드는 2026년까지 전기차 분야에 500억달러(약 60조원)을 투자하고, 연간 전기차를 200만대 이상 생산할 계획이다. 오는 2030년까지는 전체 판매 비중에서 전기차 판매량을 50% 이상으로 확대한다.

      뉴노멀 시대 트렌드 반영한 ‘닥스 위크엔드 라인’

      생활문화기업 LF(대표 오규식)의 브리티시 클래식 브랜드 닥스(DAKS)가 뉴노멀 시대적 트렌드를 반영한 남성 캐주얼 웨어 ‘위크엔드(Weekend) 라인’을 새롭게 출시한다고 밝혔다.

      닥스 남성이 코로나19 팬데믹 이후 확산된 재택근무와 비대면 활동 등 생활환경의 변화에 발맞춰 닥스만의 헤리티지와 자유로운 활동성을 살린 캐주얼 웨어를 선보인다. 여유로운 멋을 추구하는 남성 고객들의 취향을 트렌드 라인 반영해 고품질의 소재 및 원부자재와 안정감을 주는 컬러, 나아가 편안하면서도 고급스러움을 잃지 않는 실루엣을 적용한 라인으로 홈 웨어로는 물론, 가벼운 운동이나 간편한 외출복까지 일상 속 높은 활용도를 자랑한다.

      닥스의 위크엔드 라인은 ‘액티브 웨어’와 ‘라운지 웨어’ 두 가지 카테고리로 구분된다. 액티브 웨어는 세련된 스타일과 실용성을 겸비해 입는 순간 스포티한 매력을 연출할 수 있는 제품군으로, 뛰어난 품질과 기능적 우수성을 결합해 닥스의 우아한 멋과 활력을 느낄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라운지 웨어는 실내뿐만 아니라 야외 활동에도 두루 착용할 수 있는 제품군이다. 피부에서 느껴지는 부드러운 촉감과 착용감, 탄탄한 내구성, 깔끔한 디테일로 차별화했으며, 고급스럽고 정돈된 디자인을 적용해 미니멀한 감성을 연출한다.

      주력 제품인 ‘마이크로 조직 후드집업 스웨터’는 최신 유행하는 디자인을 닥스만의 고급스러운 이미지로 풀어내 4050 남성들도 부담 없이 착용할 수 있는 아이템으로, 트렌드 라인 신축성이 있는 실크 혼방 소재와 앞면의 니트 짜임 배색이 어우러져 한층 편안한 느낌을 선사한다. ‘실키터치 블루종’은 방풍 및 방수 기능성 고밀도 특수 원단을 사용해 야외활동에 손색없는 편안한 착용감을 선사한다. 봄을 연상시키는 노랑색을 기본 컬러로 사용했으며, 손목 및 허리 밴드에 은은하게 드러나는 화이트 라인을 배색으로 깔끔한 포인트를 줬다.

      이 외에도 위크엔드 라인은 티셔츠, 맨투맨, 셔츠형 아우터, 트랙 팬츠, 스트링 테이퍼드팬츠, 파자마 등 활동성을 강조한 총 70여가지의 다양한 아이템으로 구성됐으며, 프리미엄 라이프스타일 쇼핑몰 LF몰과 닥스 남성복 전국 매장에서 만나볼 수 있다.

      트렌드 라인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으)로 기사보내기 카카오스토리(으)로 기사보내기 카카오톡(으)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밴드(으)로 기사보내기 텔레그램(으)로 기사보내기 URL복사(으)로 기사보내기

      사진=CJ제일제당

      사진=CJ제일제당

      K-푸드를 주도하고 있는 '식품 수출 효자' CJ제일제당이 '식물성 식품(Plant-based)' 사업을 본격화, K-푸드의 영역 확대에 나서 주목된다.

      CJ제일제당은 18일 서울 중구 CJ인재원에서 열린 'Plant-based R&D Talk'에서 식물성 식품 사업을 미래 성장동력으로 삼고 2025년까지 매출 2000억원 규모로 사업을 성장시키겠다고 밝혔다. 특히 해외 시장에서 전체 매출의 70% 이상을 일으키겠다는 목표다.

      플랜테이블 신제품 4종 출시. 자체 생산라인 구축

      식물성 식품 라인업 확대를 위해 CJ제일제당은 이달 플랜테이블 떡갈비/함박스테이크/주먹밥 2종을 출시했다. 신제품 4종은 고기 없이도 풍부한 식감과 촉촉한 육즙이 특징이며, 이탈리아 V라벨 비건 인증을 받아 재료는 물론 만들어지는 과정까지 철저하게 관리했다.

      특히 고기를 대체하는 식물성 소재인 TVP(Textured Vegetable Protein)를 독자적인 기술력으로 개발해 고기 함량이 높은 떡갈비 등에 적용했다. 이 소재는 대두∙완두 등을 자체 공법으로 배합해 만든 식물성 단백질로, CJ만의 차별화된 R&D와 제조 기술을 통해 단백질 조직들이 촘촘히 엉겨 붙도록 만듦으로써 실제 고기에 버금가는 탄력 있는 육질과 육즙을 구현했다. 특히 조리 과정에서 열을 가한 후에도 고기의 맛과 식감이 유지되며, 다양한 제형으로 제품화할 수 있어 국∙탕∙찌개 등 한식은 트렌드 라인 물론 양식에도 적합하다. CJ제일제당은 축적된 기술력을 바탕으로 향후 다양한 카테고리의 제품을 선보일 계획이다.

      또한 최적화된 Plant-based 제품을 생산하기 위해 인천 2공장에 연 1천 톤 규모의 자체 생산라인을 구축했다. 향후 국내는 물론 글로벌 사업 확대에 맞춰 추가 증설도 검토할 계획이다. Plant-based 제품의 해외 시장 반응도 뜨겁다. 출시 후 6개월 만에 미국, 일본, 호주 등 20개국 이상으로 수출국을 늘렸으며 미국, 싱가포르 등 국가에서는 소비자 반응이 좋아 취급 품목을 확대했다.

      식물성 가정간편식 소비자 선택의 폭 확대

      Plant-based 식품은 고기(肉), 생선, 우유 등 동물에서 유래한 모든 식품을 식물성으로 대체한 것을 지칭한다. 글로벌 시장 규모는 26.4조원으로 추정되며, 매년 평균 두 자리 수 이상 빠른 트렌드 라인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특히 전 세계 인구의 38%가 윤리ž종교적 신념의 이유로 채식을 하고 있으며, 동물복지를 넘어 건강-영양-친환경이 중요한 가치로 여겨지면서 Plant-based 식품은 하나의 트렌드로 자리잡고 있다.

      CJ제일제당은 식물성 식품 기술을 가진 기업이 미래 산업에서 '게임 체인저(Game Changer)' 역할을 할 것이라 판단하고 2016년부터 사업을 준비해왔다. 특히 채식 인구를 위한 제품이 턱없이 부족하고 구제역 등 가축 전염병으로 육류 포함 식품 수출이 제한되는 점은 한국 식문화의 글로벌 전파에 큰 걸림돌로 반드시 풀어야 할 과제였다. CJ제일제당은 궁극적으로 육류가 함유된 가정간편식 대부분의 제품을 소비자들이 식물성 식품으로 선택할 수 있도록 관련 기술을 확보하고 제품 확대에 나설 계획이다.

      사진=CJ제일제당

      사진=CJ제일제당

      산업 전반을 아우르는 경쟁력을 갖추기 위해 내부 혁신(사내벤처)와 외부혁신(Open Innovation) 관점의 다양한 시도도 이어가고 있다. 식품 사내벤처 프로그램 이노백(Inno 100)을 통해 칼로리는 낮지만 포만감을 주는 곡물 샐러드 제품의 사업화가 확정됐으며, 지난 5월에는 우유 단백질과 유사한 필수 아미노산 8종을 함유한 고단백·고칼슘 대체유제품 '얼티브 플랜티유'를 출시했다.

      이와 함께 대외적으로는 국내외 식물성 식품 관련 브랜드와 인프라를 보유한 스타트업을 발굴해 투자 및 사업 협력을 적극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최근에는 인도네시아 대표 식물성 식품 스타트업 그린레벨(Green Rebel)에 투자, 할랄 기반 동남아 국가에서 K-푸드 확산을 위한 협업을 논의 중이다. 또한 지난 해 투자한 美 대체 유제품 기업 미요코스 크리머리(Miyoko’s Creamery)와는 대체 버터/치즈가 함유된 제품 테스트를 진행하는 등 적극적인 협업 기회를 만들고 있다.

      영양설계 강화. 대체단백 연구개발 지속

      CJ제일제당은 앞으로도 제품 라인업을 확대하고 연구개발을 지속해 Plant-based 사업 경쟁력을 확보해 나갈 방침이다. 또한 국내 시장 대형화를 위해 급식업체와 협업을 강화하고, 프랜차이즈 브랜드와도 파트너십을 늘리는 등 식물성 식품을 경험할 수 있는 B2B 채널을 확대한다.

      맛품질은 물론 소비자들에게 특별한 가치를 전하기 위해 영양을 고려하고(고단백/저지방) 첨가물은 줄이고(클린라벨), 지속 가능한 대체 단백 연구도 집중할 계획이다. 고단백, 포화지방-나트륨 저감, 고기 대비 부족한 미세 영양성분 강화 등 보다 세부적인 영양 설계를 통해 제품을 지속 업그레이드하고 첨가물을 대체할 수 있는 천연 조미소재 연구개발도 지속한다. CJ제일제당은 2020년 대체육의 맛과 풍미를 보완하기 위해 CJ제일제당의 바이오 기술력을 집약한 차세대 조미소재 '테이스트엔리치(TasteNrich®)'와 '플레이버엔리치(FlavorNrich®)'를 출시했다. CJ제일제당뿐 아니라 세계적인 대체육 기업들이 사용하고 있다.트렌드 라인

      이 밖에도 지속 가능한 미래 식량 확보를 위해 버섯 등 균사체를 이용한 발효단백 및 배양육 연구개발도 지속할 예정이다. CJ제일제당 관계자는 "CJ제일제당의 노하우와 경험이 축적된 Plant-based 식품으로 국내 시장을 개척하고 미국, 유럽 등 해외 선진시장 직접 진출을 확대해 한국 식문화의 세계화를 완성해갈 것"이라고 말했다.


0 개 댓글

답장을 남겨주세요